본문 바로가기

Fun 2DAY

모자로 마시는 맥주!?

여름 초입으로 한층 다가선 지금! 대한민국 열도는 프로야구로 들썩이고 있습니다. 지난 4월부터 진행된 2009 프로야구의 열기는 날이 갈수록 뜨거워만 지고 있죠. 얼마 전 저도 이 흐름에 동참하고자 잠실야구장에서 벌어졌던 LG-기아 경기에 다녀왔답니다.


야구장은 야구를 보며 응원하는 그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재미있지만 먹을거리들이 넘쳐난다는 점에서도 꼭 한 번 가보아야 할 곳인 것 같아요. 치킨, 햄버거, 떢볶이 등등. 야구장 밖에서도 얼마든지 먹을 수 있는 것들인데, 좁고 작은 의자에 앉아 같이 온 사람들과 오물오물 먹는 그 맛은 왜 그리 특별할까요?

뜨거운 응원 속에서 먹는 치킨의 맛이란!


하지만 야구장 먹을 거리에서 단연 1등은 바로 맥주라 할 수 있죠! 눈 앞에서 벌어지는 경기를 관람하면서 한 손에는 치킨, 다른 한 손에는 맥주를 들고서 먹고 마시는 그 짜릿함은 거의 중독 수준입니다. 그러한 까닭에 야구장 곳곳에서는 맥주를 마시는 분들을 적잖게 찾아볼 수 있답니다.

더군다나 야구장에서는 시원한 생맥주를 그 자리에서 직접 살 수도 있다는 사실! 야구장에 가면, 아래 사진처럼 등에 커다란 맥주통을 지고서 생맥주를 파는 분들도 볼 수 있어요. ^^

01


이런 사실을 모르고 미리 사버린 캔맥주. 하지만 제게는 비장의 무기가 있었죠. 바로, 200% 즐거운 야구 관람을 위해 야심차게 준비한 ‘맥주 모자'! 온라인 쇼핑몰에서 어렵지 않게 구입할 수 있는 이 맥주 모자는, 모자 양 옆에 맥주를 꽂은 다음 모자에 달려 있는 스트로우로 간편히 마실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. 사실, 야구장에서 먹고 마시고 응원하려면 손이 두 개로는 조금 모자란 듯한 느낌도 들거든요. 그럴 때 이 모자만 있으면 야구장에서 거의 모든 것을 다 할 수 있답니다.^^

백문이 불여일견! 맥주 모자 착용 인증샷입니다. 생각보다 귀여워요! 

한쪽에만 꽂는 것도 가능


좀 더 근거리로~

맥주 모자로 맥주를 다 비우고 나서


비단 야구팬이 아니더라도 야구장은 한나절 보내기에 더없이 즐거운 곳입니다. 티켓도 그렇게 비싸지 않고요. 저는 모처럼 큰 맘 먹고 준비한 맥주 모자 덕분에, 친구들과 모자를 돌려 써가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답니다. ^^  Stay Cool~~~~~~

즐겁게 응원하는 사이, 홈런이 터졌습니다^^


주의) 단,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끌 수 있습니다.   (구매를 심각하게 고려주신 분은 댓글 주시면, 제가 구매 사이트 링크 알려드리겠습니다. ^^)


* 본 모자가 작년 한정판매 제품인 관계로 구입한 해당 사이트에서는 더 이상은 판매하고 있지 않습니다. 다른 곳에서 판매하는지 살펴보고 발견할 경우 판매처 링크를 추가할게요.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